[보도자료] 한국 오피오이드(아편계 진통제) 위험국가 선포해야

보도자료

한국 오피오이드(아편계 진통제위험국가 선포해야

 

미국 정부 오피오이드(아편계 진통제비상사태로 선포

한국, 2019년 한 해동안 펜타닐(모르핀 100) 191만명에게 처방

오피오이드향정신성의약품스틸녹스(졸피뎀피해사례 속출

 

약물의존성 없는 대마성분 의약품과 비교는 어불성설

○한국의료대마운동본부(대표 강성석이하 운동본부)와 한국오피오이드향정피해자협회(운동본부 환자모임)는 정부에 미국과 같이 오피오이드(아편계 진통제)를 국가재난으로 선포할 것을 촉구하였다.

 

○미국 정부는 2017년 11월 26일 오피오이드(아편계 진통제헤로인)를 비상사태로 선포하였다.

 

○한국 또한 식품의약품안전처 발표에 따르면 2019년 한 해 동안 미다졸람(벤조디아제핀계) 851만명디아제팜(벤조디아제핀계) 658만명알프라졸람(벤조디아제핀계) 263만명페티딘(아편계) 248만명펜타닐(아편계) 191만명졸피뎀(수면제) 184만명로라제팜(벤조디아제핀계) 113만명클로나제팜(벤조디아제핀계) 94만명에티졸람(벤조디아제핀계) 94만명 이 처방받았다.

 

 

○아편보다 10배 강한 약물이 모르핀이며 모르핀보다 100배 강한 약물이 펜타닐(아편계)이다. 6월 23일 한국일보 보도에 따르면 병력도 없는 기자에게 7분 만에 펜타닐을 처방해주었다병원에서 합법적으로 7분만에 헤로인을 구한 것이다.

 

○대한민국의학한림원 중독연구특별위원회 약물오남용 대국민인식조사에 따르면 아편계 약물의 중독성을 인지하지 있는 국민은 35.1%에 불과하다.

 

○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에서 공급되는 대마성분 의약품은 에피디올렉스사티벡스 두 가지이며 에피디올렉스(847), 사티벡스(2)만 처방되었다.

 

○약물의존성이 없는 에피디올렉스, 2건만 처방된 사티벡스와 아편계 약물의 비교는 어불성설침소봉대라는게 운동본부의 입장이다.

 

○운동본부의 강성석 대표는 형식적인 진료절차로 쉽게 아편계 약물헤로인을 처방받을 수 있는 한국 상황에서 대체 처방인 의료용 대마를 비난하는 것은 제 얼굴에 침뱉기라고 전했다.

 

○미국캐나다 등의 대마처방기관은 코로나 봉쇄 중에도 필수사업(essential business)로 지정이 되어 국내 언론에도 크게 보도가 되었다이는 오피오이드를 구가 비상상태로 선포했기 때문이다.

 

첨부 –

운동본부 청와대 사회수석실 면담 사진

의료용 대마 처방 상황

 

 

문의 사무국 070-7788-2090

cannabiskorea@legalization.or.kr

fax 02-322-0967

 

한국의료대마운동본부

한국오피오이드향정피해자협회

By | 2020-06-26T12:30:39+00:00 6월 26th, 2020|뉴스|0 Comments